close
현대불교
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ㆍ대중문화
3회 맞은 만해통일문학축전, 전년보다 규모 확대8월 29일 심우장 일원서 만해통일문학축전 열려

제3회를 맞은 만해통일문학축전이 올해 학술발표회의 규모를 키워 더욱 풍성하게 열린다.

만해통일문학축전위원회(공동대회장 선진규ㆍ문효치)는 제3회 만해통일문학축전을 8월 29일 오전 11시~오후 5시 서울 성북구 심우장 일원에서 개최한다. 만해통일문학축전은 만해 스님의 독립정신 및 민족문학 기여도를 조명함으로써 오늘날 통일한국의 미래사상으로 선양하기 위한 자리로 △기념식 △학술발표회 △통일염원 전국노인백일장 등으로 꾸려진다.

메인 행사는 ‘만해사상과 통일문학’ 주제 학술세미나다. 1가지 주제로만 진행됐던 지난해 보다 규모를 키워 올해는 총 3개 발제로 진행된다. 기조발제는 윤원철 서울대 종교학과 교수(한국종교학회장)가 맡았으며, 이밖에 △제1주제 ‘만해사상과 민족통일’(발제-박재현 부산동명대 교수, 논평-고영섭 동국대 교수 및 김영만 서울메트로법우회장) △제2주제 ‘만해의 독립사상과 통일문학 연구’(발제-장윤익 한국문인협회 고문, 논평-이혜선 한국문인협회 이사 및 함승현 대한민국여군총연합회장) 등의 주제 발제가 이어진다. 당일 오후 1~4시 진행.

통일염원 전국노인백일장은 전국 만 65세 이상 대한민국 국적 남녀가 참여하는 문학 행사로, 노인들의 문예창작 능력을 발휘하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올해로 3회째 열리고 있다. 운문 및 산문 분야로 나눠 진행되며, 시상은 △장원(한국문인협회 이사장) 30만원 △차상(한국불교문인협회장상) 20만원 △차하(한국불교문인협회장상) 10만원 △장려(한국불교문인협회장상) 각 5만원 씩 8명 등이다.

수상작은 계간 <한국불교문학>에 발표되며 소정의 등단절차를 거쳐 기성문인으로 활동할 수 있도록 지원받는다. 당일 오후 1~3시 진행.

기념식은 오전 11시부터 진행된다. (02)379-4514

 

박아름 기자  pak502482@hyunbul.com

<저작권자 © 현대불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아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