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현대불교
상단여백
HOME 문화 학술ㆍ문화재
한국 불복장 의례 고유성을 논하다동국대·이대, 8월 11~12일 불복장 국제 세미나

한국의 불복장 전통과 의례의 고유성을 알리는 국제 학술세미나가 열린다.

동국대불교문화연구원(원장 김종욱)과 이화여대박물관(관장 장남원)은 8월 11일부터 12일까지 이화여대 박물관 강의홀서 ‘불복장’을 주제로 국제 학술세미나를 개최한다.

브리티시컬럼비아대의 국제인문학 프로젝트인 ‘불교와 동아시아 종교’와 협력해 이뤄지는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제임스 롭슨 하버드대 교수의 기조강연으로 시작되며, 리처드 맥브리드 하와이 브링햄영대 교수, 정우택 동국대 교수, 홍지희 맥길대 교수 등이 좌장으로 참여해 주제 발표를 진행한다.

주제 발표에는 한국 불상의 복장 의례에 대한 쟁점과 과제부터 시대별 복장물에 대한 이해, 불화 복장물 등 한국과 해외학자들의 다양한 연구 논문들이 발표될 예정이다.

주최 측은 “이번 학술대회를 통해 한국불교의 불복장 전통과 의례의 고유성을 해외에 알리고, 해외학자들과의 교류의 장을 마련코자 한다”면서 “동아시아 불복장에 관심있는 학자와 학생들의 많은 참가를 바란다”고 밝혔다.

신성민 기자  motp79@hyunbul.com

<저작권자 © 현대불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성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