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현대불교
상단여백
HOME 나눔ㆍ신행 신행ㆍ포교
“佛心으로 공직 기강 바로 세우자”공불련, 제25차 성지순례 및 합동수계법회 봉행

한국공무원불자연합회(회장 김상규, 이하 공불련)는 6월 10~11일 양산 통도사에서 제25차 성지순례 및 제18차 합동수계법회를 개최했다. 이날 법회에는 김상규 공불련 회장을 비롯해 주호영 국회 정각회 회장과 송도근 공불련 고문(사천시장)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성지순례에서 김상규 회장은 “공직의 길이 수행과 해탈의 길이라 생각한다. 공무원들이 불심으로 무장해, 올바른 판단을 한다면 이 시대 문제도 해결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통도사 주지 영배 스님은 “부처님의 가르침을 통해 내 안의 행복을 국민에게도 줄 수 있는 공무원이 돼달라”고 당부했다.

이번 순례에서 공불련 회원들은 철야 참선을 비롯해 자비수참을 진행했다. 철야정진과 함께 새벽예불을 올리고 이튿날 금강경 독송과 108참회 수행정진도 함께 진행했다.

11일 진행된 수계법회에서는 통도사 율주 혜남 스님을 계사로 수계가 진행됐다.

수계법회에서 류순현 경남도지사 권한대행은 축사를 통해 “새 정부의 국정방향에 따라 업무가 가중돼 어려움이 많을 것이지만 이럴 때일수록 부처님의 가르침을 등불로 삼아 흔들림 없이 스스로를 바로 세우자”고 당부했다.

공불련 회원들은 수계법회서 “근심 걱정과 암울한 이 나라의 어둠이 물러가고 부처님의 법신이 법계에 두루하는 불국토(佛國土)가 되기를 진심으로 기원한다”고 발원했다.

 

노덕현 기자  noduc@hyunbul.com

<저작권자 © 현대불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