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현대불교
상단여백
HOME 종합 Photo
지극한 마음으로 연등 올립니다

부처님오신날을 앞두고 전국사찰에서는 세상의 어둠과 고통을 걷어내며, 지혜와 자비가 충만한 새 세상을 기원하는 연등달기가 한창이다. 화창한 봄날, 사찰에 걸리는 형형색색의 오색의 연등으로 파란 하늘은 알록달록하게 물들어 간다. 부처님오신날을 10여일 앞둔 4월 19일, 서울 조계사에서 한 종무원이 불자들의 소원을 담은 연등을 조심스럽게 달고 있다. 하나둘씩 걸리는 연등과 함께 불자들의 마음도 환희심으로 채워져 간다.

노덕현 기자  noduc@hyunbul.com

<저작권자 © 현대불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