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현대불교
상단여백
HOME 나눔ㆍ신행 신행ㆍ포교
“최전방서 불법 활발히 전할 터”군종교구, 군승 입대전 교육 회향식… 19명 임관 예정

조계종 군종특별교구(교구장 정우)는 4월 14일 부산 2보급단 금련사에서 부교구장 심산 스님을 증명법사로 ‘17년 임관예정 군승 입대전 교육’ 회향식을 봉행했다.〈사진〉

올해 임관예정 군승은 19명으로 지난 1월 13일 ‘2017년도 국방부 군종장교 선발’에 응시해 신체검사와 인성검사, 면접시험을 거쳐 3월 13일 최종합격했다.

‘17년 임관예정 입대전 교육’은 3월 28일부터 4월 14일까지 3주 교육과정으로 군법회의 이해, 설법 점검, 불교의식 점검, 불교상담 방법론, 군 조직과 군종업무의 이해 교육으로 진행됐다.

군종교구 부교구장 심산 스님은 회향법문에서 “미래를 준비하는 마음으로 군불교, 나아가서는 종단의 미래, 더 나아가서는 불교의 내일을 내가 책임진다는 자부심으로 군포교 현장에서 신명을 다해 부처님 법을 전하는 군승이 되라”고 당부했다.

임관예정 군승인 구산 스님은 발원문에서 “호국불교의 숭고한 가치를 구현하는 군승으로서 첫 발을 내딛는 저희들은 부처님의 제자로서 정법을 홍포하며 불조의 혜명을 잇는 수행자임을 항상 명심하겠다. 인천(人天)의 사표(師表)로서 정진 또 정진하겠다”며 군포교의 원력을 다짐했다.

노덕현 기자  noduc@hyunbul.com

<저작권자 © 현대불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