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현대불교
상단여백
HOME 종합 지역
청량사, 사단법인 향기로운 문화 동행 발대식 개최보혜 스님, “문화 포교로 성장 발원”
임명장을 수여받은 보혜 스님은 문화포교도량으로 더욱 성장 하고 지역문화 발전에 앞장 설 것을 천명했다.


[현대불교=하성미 기자] 부산 기장 청량사 주지 보혜 스님이 (사)향기로운 문화 동행을 설립하고 차와 문학 그리고 음악 등 다양한 문화를 방편으로 포교에 앞장선다.

청량사는 3월 18일 청량사 법당에서 (사)향기로운 문화 동행 발대식을 개최해 앞으로 문화포교 도량으로 더욱 나아 갈 것을 천명했다.
 

청량사 '청량선다회'에서 부처님께 헌다하며 발전을 기원했다.

발대식은 삼고무로 축하무대를 열어 헌다의식, 임명장 및 감사패 전달, 이임사, 취임사 순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전 범어사 주지 정여 스님, 장안사 주지 정오 스님을 비롯해 차인을 비롯해 문화계 내빈 등 사부대중 500여명이 동참했다.

보혜 스님은 “법인 설립은 오래전부터 문화 포교를 위해 세운 원력이었다.”며 “지역의 특색을 담는 아름다운 정신문화로 더욱 성장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사)향기로운 문화동행은 다가오는 4월 9일 오후 2시 청량사에서 창립을 축하하는 문화축제를 개최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보혜 스님은 기장 차문화대학 2대 학장으로 취임했다. 보혜 스님은 “1기 학장인 정오 스님의 원력을 잘 이어 받아 차문화로 성숙한 의식을 이끌어 내도록 노력 할 것이다”고 포부를 전했다. 기장 차문화 대학은 지난 해 기장경찰서에서 경찰과 시민을 대상으로 차 수업을 진행해 15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 이번 해는 기장 소방서에서 수업을 진행한다.

청량사는 3월 18일 청량사 법당에서 (사)향기로운 문화 동행 발대식을 개최했다.

하성미 기자  jayanti@hyunbul.com

<저작권자 © 현대불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성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