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 내 성평등 실현 목적 ‘성평등불교연대’ 창립
불교 내 성평등 실현 목적 ‘성평등불교연대’ 창립
  • 박아름 기자
  • 승인 2017.03.16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비구니회 등 19개 단체 참여

[현대불교=박아름 기자] 불교 내 성평등 실현을 위해 성평등불교연대가 창립됐다.

성평등불교연대(상임대표 노숙령, 불교여성개발원장)316일 서울 전국비구니회관 법룡사 대강당서 발족식을 열고, 불교 내 성폭력 근절 및 성 불평등 해소에 나설 것을 천명했다.

전국비구니회장 육문 스님은 이번 출범을 계기로 불교계 내 여성의 권리가 신장되길 바란다출재가자들의 폭넓은 지지와 활발한 활동 기대한다고 격려했다.

성평등불교연대는 선학원 이사장 법진 스님의 성추행 의혹 사건을 계기로 구성됐다. 하지만 앞으로 활동 범위를 확대, 긴급신고 전화 운영 피해자 구제활동 성평등 의식 고양 교육 이웃종교 및 시민사회단체와 연대 성평등 캠페인 등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성평등불교연대가 운영하는 피해자 상담 전화는 070-7772-8050이다.

성평등불교연대에는 전국비구니회, 광주불교NGO네트워크, 교단자정센터, 나무여성인권상담소, 대한불교청년회, 마지, 바른불교재가모임, 본마음심리상담센터, 종교와젠더연구소, 지혜로운여성, 한국불교상담학회 등 모두 19개 단체가 참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