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마보더들의 열정, 늦겨울 설원 녹이다
달마보더들의 열정, 늦겨울 설원 녹이다
  • 노덕현 기자
  • 승인 2017.03.06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창 D-340, 달마 오픈 스노보드 대회

경기 직전 출발선에 선 스노보더들이 힘찬 함성을 내지르고 있다. 어려운 상황에서도 대회를 14년째 이끌어 온 호산 스님(사진 왼쪽 네번째)의 미소 속에 흐뭇함이 느껴진다.
불교계가 주축이 돼 국내 최대 스노보드대회로 발전시킨 ‘달마오픈 챔피언쉽’이 3월 1일 평창 휘닉스파크에서 열렸다. 올림픽 규격으로 열린 이날 대회에는 국가대표 스노보드 선수들을 비롯해 아마추어 및 유소년 선수 160여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대회에는 포교원장 지홍 스님, 월정사 주지 정념 스님, 수덕사 주지 정묵 스님 등 스님들과 지역사찰 신도들이 참석해 선수들을 열렬히 응원했다. 이런 불자들의 응원에 힘입어 선수들은 평소보다 과감히 기술을 선보였다. 대회에서 대중들의 열정은 늦겨울 강원도 설원을 녹일 듯 뜨거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SNS에서도 현대불교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금주의 베스트 불서 5/3 ~ 5/9

순위 도서명 저자 출판사
1 우리는 늘 바라는 대로 이루고 있다 김원수 청우당
2 고요할수록 밝아지는 것들 혜민스님 수오서재
3 사랑할 날이 얼마 남지 않았다 정운스님 조계종출판사
4 아침에 일어나면 꽃을 생각하라 달라이 라마 불광출판사
5 잔년 (우리에게 남은 시간) 덕현스님 법화
6 가사체 불교경전과 한글세대 불교경전 무비스님, 조현춘 운주사
7 잠시 멈추고 나를 챙겨주세요 도연스님 담앤북스
8 나는 중이 아니야 진광스님 불교신문사
9 마하시 사야도의 담마짝까 법문 (초전법륜경) 마하시 사야도/일창스님 불방일
10 십우도 백금남 무한
※ 제공 : 불서총판 운주사 02) 3672-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