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태종 정체성 분석한 ‘천태학연구’ 19집 발간
천태종 정체성 분석한 ‘천태학연구’ 19집 발간
  • 신성민 기자
  • 승인 2017.01.06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태불교문화硏, 구랍 30일

[현대불교= 신성민 기자] 천태종 총무원과 천태불교문화연구원이 발간하는 〈천태학 연구〉 19집이 발간됐다.

〈천태학 연구〉 19집은 ‘천태종의 한국적 특성과 그 정체성’을 주제로 한 천태불교학술대회의 발표논문을 특집으로 실었다.

주요 논문으로는 ‘천태종의 정체성 확립과 그 방향(이봉춘)’을 비롯해 ‘천태종의 수행체계와 생활불교(이광도)’, ‘천태종 출가자의 일상행의와 제도(고우익)’, ‘천태종에 있어서 불교문화전통의 계승과 발전 방향의 새로운 모색(석길암)’ 등이다.

또한 연구논문으로는 ‘천태종의 이념과 진로- 〈법화경〉은 무엇을 제시하는가(권기종)’, ‘천태종 세계화의 이념과 방향(정병조)’, ‘십선계의 수지와 그 승속 공통계적 특성(백도수)’ 등이 수록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