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현대불교
상단여백
기사 (전체 666건)
秋夕 차례, 이젠 사찰서 지내자
[현대불교=노덕현 기자] 민족 최대의 명절 추석이다. 추석을 맞아 사찰 등 불교계는 다양한 행사를 준비하고 있다. 뭐니 뭐니 해도 사찰...
노덕현 기자  |  2016-09-05 16:20
라인
茶와 제철음식으로 조상 음덕 기리세요
최근에는 사찰에서 합동차례를 지내는 것이 새로운 풍속도로 자리잡았다고 하지만, 그래도 가정에서 차례를 올리는 경우가 아직은 일반적이다....
법현 스님/열린선원장  |  2016-09-05 15:35
라인
禪·敎·譯… 대승불교 傳法 역사를 만나다
인도에서 시작된 불교는 동아시아로 전래되면서 전법은 다양한 방법으로 이뤄졌다. 경전의 유입으로 한역(漢譯) 역경사업이 활발히 이뤄지면서...
중국 서안 일원= 신성민 기자  |  2016-09-02 13:52
라인
[중국 순례]Interview- 해인총림 방장 원각 스님
“이번 순례는 날씨가 많이 도와줬고, 중국 스님들이 환대를 잘해줘서 여법하게 순례가 진행될 수 있었습니다. 무엇보다 의상, 원측, 혜초...
신성민 기자  |  2016-09-02 13:46
라인
[중국 순례]Interview- 조계종 교육부장 진각 스님
“중국대사관을 통해 공문을 보내고 협조를 구했지만, 행정 미숙으로 선물을 부족하게 가지고 오는 등 여러 문제가 있었지만, 대중 스님들의...
신성민 기자  |  2016-09-02 13:43
라인
바다 갈매기도 머무는 매혹적인 ‘觀音聖地’
더위에 지치고, 일상에 지친 어느 무더운 여름, 휴휴암 관세음보살님과 그 사이로 보이는 푸른 동해를 마주 보고서야 비로소 깨달았습니다....
김주일 기자  |  2016-07-27 15:19
라인
폭포수 속에는 설법의 메아리가…
수많은 불교설화가 있는 천성산엔한줄기 폭포 품은 사찰 홍룡사가임란 당시 전소… 1910년 중창돼양산 8경 중 4경 홍룡폭포...
박재완 작가  |  2016-07-27 15:02
라인
첩첩산중 문수동자가 내 어깨를 다독이네
山에 안긴 작은 절, 운치 매력이를 찾는 길은 절여행의 백미고요·경건함에 머리 숙여진다백화산 석천골에 감춰진 반야사오솔길 걸으면 만나는...
유철상 작가  |  2016-07-27 14:23
라인
유명 캠핑장 옆 山寺
캠핑은 낭만이다. 텐트 밖으로 흐르는 자연의 소리에 내던진 감성은 금세 초록빛으로 물든다. 해가 저물고 찾아온 적막에 귀 기울이다보면 ...
윤호섭 기자  |  2016-07-25 14:15
라인
더운고? 하늬바람 부는 山寺로 오시게!
덥다. 숨이 턱턱 막힐 정도로 찐다. 심신은 이미 넘쳐나는 정보들로 걸레짝마냥 축 늘어진 것만 같다. 재충전이 절실한 때다. 이럴 땐 ...
윤호섭 기자  |  2016-07-25 14:11
라인
진정한 쉼, 명사에게 듣다- 월호·서광 스님·문태준
[현대불교= 신성민·박아름 기자] 현대인에게 휴식은 필요하면서도 부담되는 행위이다. 막상 휴식이라는 시간이 주워져도 제대로 쉬는 사람들...
신성민·박아름 기자  |  2016-07-25 13:58
라인
음악과 꽃향기에 취해… 한여름 밤의 ‘낭만’
나뭇잎들이 부딪히며 쉬이쉬이 만들어내는 합주, 살갗에 와 닿는 선선한 밤공기, 도심 한가운데선 들을 수 없었던 터벅터벅 흙 밟는 소리까...
박아름 기자  |  2016-07-25 13:49
라인
휴~ 이번 여름, 운전대 놓고 떠나볼까?
휴~여름이다. 몸과 마음이 지친 당신에게는 산사의 청량함이 약이다. 하지만 산사로 떠나기 전 교통체증으로 당신은 이미 탈진 상태. 올 ...
노덕현 기자  |  2016-07-25 13:36
라인
지금 내 몸·마음이 원하는 것은… ‘休’
[현대불교= 신성민 기자]바야흐로 염천(炎天)의 계절이다. 여름이 왔다. 다시 한번 재충전을 위한 시간이다. 많은 이들이 마치 종교 의...
신성민 기자  |  2016-07-25 13:32
라인
“근본 찾아 본래 자리로 돌아가야”
이번 제4차 108선지식 구도순례는 이웃종교인 민족종교계의 대표이자 얼굴이신 갱정유도更定儒道의 도정道正이면서 한국민족종교협의회 회장이신...
정리=석준 이남재 운영책임도반  |  2016-06-13 18:06
라인
차 맛은 인간의 마음과 같다
차의 맑고 맑음은인간이 도달하고자 하는이상이며,삶의 지향점이다.‘나는 어린 나이에 할아버지의 등 뒤에서 조선의 말과 글, 그리고 마음을...
김호석 화백  |  2016-06-13 15:54
라인
차와 먹 원재료 응용력 크다… 수행 도구로 사용
내가 먹을 갈 때 맑은 녹차 물 몇 방울을 떨어뜨려 정성껏 가는 이유는 먹이 가지는 정신의 고매함만은 잃고 싶지 않아서이다. 나는 어린...
김호석 화백  |  2016-05-30 10:59
라인
조금도 의심하지 말고 진짜로 믿고 맡겨야 합니다!
주인은 딴 데 있는 게 아닙니다.주인은 내 마음 가운데 만질 수도 없고 쥘 수도 없고볼 수도 없는 그 자체, 바로 핵점입니다. (지난 ...
붓다뉴스  |  2016-05-13 13:34
라인
“깨달음 없다면 종자 발아 했지만 거칠고 조잡”
초의선사, 추사제자들과도 교유“산에도 삼매가 있음 알아”“진실로 그 마음을 깨달아야”올해는 초의선사가 열반한 지 꼭 150주년이 되는 ...
박동춘 동아시아차문화소장  |  2016-05-13 13:22
라인
‘畵茶不二’… 수묵화·차 지향점은 같다
수묵화와 차는 감정을 나누고 정신적 공유를 추구한다는 점에서 상호 지향점이 다르지 않다.수묵화가 일획 일필로 생명력을 표현하고 녹차는 ...
김호석 수묵화가  |  2016-05-13 13:18
Back to Top